주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정책/행정

감성과 마음이 부자되는 대한민국의 특별한 문화도시‘논산’ 상세보기
제목 감성과 마음이 부자되는 대한민국의 특별한 문화도시‘논산’
작성자 문화예술과 등록일 2017-04-20 조회수 375
첨부파일
마실음악회 시범공연 (7).JPG [236023 byte]
마실음악회 시범공연 (6).JPG [259002 byte]
마실음악회 시범공연 (2).JPG [245554 byte]
- 신나는 행복공동체 동고동락 논산! 어르신과 함께하는 마실음악회 시범공연 개최 -
- 논산시, 동고동락 프로그램... 4월~12월 경로당서‘마실음악회’ 열어 -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추진 중인 따뜻한 행복공동체 동고동락(同苦同樂) 프로그램‘어르신과 함께 하는 마실음악회’가 19일 시청 회의실에서 시범공연을 시작으로 신나는 동고동락 행복콘서트의 문을 열었다.

감성의 시대에 지역마다 문화서비스에 대한 다양한 정책들이 의욕적으로 추진되고 있으며, 특히 문화공연 유치는 지역민들의 문화예술 향유권 확대와 삶의 질을 제고시킬 수 있는 유용한 서비스이다.

시는 따뜻한 행복공동체‘동고동락(同苦同樂)’의 기조 아래 지난해 4월 ‘경로당 대변신 프로젝트’를 발표하고 경로당에서 ▲홀몸어르신 공동생활제 ▲마을로 찾아가는 한글학교 ▲마을주민 건강관리 사업을 추진하며 따뜻한 행복공동체 건설에 온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어르신과 함께하는 마실음악회’는 문화사각지대에 있는 소외된 주민들을 위해 12월까지 읍면 단위 공연의 찾아가는 동고동락 행복콘서트로, 문화 향유권 확대와 삶의 질을 제고하며 시민들과의 행복공감대를 만들고자 마련됐다.

시범공연은 전통민요, 아코디언공연, 마술, 작은서커스, 첼로공연 순으로 진행됐으며, 때로는 어르신들의 삶을 어루만지기도 하고, 때로는 어깨를 들썩들썩이며 즐길 수 있는 알찬기획으로 구성됐다.

시는 마실음악회가 문화공연이 단지 공연이 아닌 복합적 문화서비스 제공이라는 점에 초점을 맞추고 시민들의 문화 요구와 욕구를 반영, ‘공연를 위한 공연이 아닌’, ‘단순한 문화서비스의 수요자가 아닌’, 문화서비스의 주체로 인식하게 하는 공연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어떻든간에 ‘즐겁다’, ‘기쁘다’하는 것이 문화공연인 것 같다”며, “‘신나서 좋다’라는 것을 느끼고 그런마음을 표현하고 그런 좋음을 시민들 생활속에 잘 배치하는 일이 문화공연이고 그러한 삶이 즐거운 삶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시민들의 삶을 응원하기 위한 작지만 따뜻한 공연, 논산만의 특색을 담아 단순한 문화공연이 아닌, 주민들의 따뜻하고 행복한 삶에 깊숙이 자리잡을 수 있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매년 테마를 정해 테마별 공연(2015년 희망, 2016년 소통)을 추진 중에 있으며, 2017년은 ‘행복’이라는 컨셉으로 그 첫 번째 행복프로젝트 ‘마술사 최현우의 위자드’ 공연이 21일 오후 7시 건양대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사진 마실음악회 시범공연장면)
목록

게재된 내용 및 운영에 대한 개선사항이 있으면 담당자에게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최종수정일 : 2016-09-08 11:25

  • 정보담당자
  • 담당부서 : 홍보담당관
  • 담당자 : 정미리
  • 연락처 : 041-746-5152
  • E-mail : toy0121@korea.kr
퀵메뉴
영외면회제 안내
논산시의회
사이버관광안내도
논산시통계
실시간 강우량
백제군사박물관
사이버문화센터
인터넷수능방송
정보화마을
강경젓갈타운
햇빛촌바랑산마을
TOP